LATEST NEWS >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맥스 귄터, 산티아고 E-프리에서 첫 우승
입력 2020-01-20 14:42:45 l 최종 수정 2020-01-20 14:42:45

BMW I 안드레티 모터스포트 소속 맥스 귄터(22, 독일)가 포뮬러 E 통산 최연소 우승 기록을 세웠다. 118일 칠레 산티아고에서 열린 2019/2020 시리즈 3라운드에서 맥스 귄터는 안토니오 펠릭스 다 코스타가 보유한 최연소 우승 기록(23132)을 경신하고 포뮬러 E 데뷔 후 처음으로 포디엄 정상에 올라갔다. 2, 3위는 안토니오 펠릭스 다 코스트(DS 테치타)와 미치 에반스(파나소닉 재규어 레이싱).
 
맥스 귄터는 사우디아라비아 2라운드에서 두 번째로 피니시라인을 통과했으나 세이프티카 상황에서 루카스 디 그라시와 스토펠 반도른을 추월해 24초 페널티를 받고 11위로 추락했다. 이번 산티아고 E-프리에서는 안토니오 펠릭스 다 코스타와의 접전 끝에 포뮬러 E 첫 우승을 차지했다.
 
산티아고의 타는 듯한 더위 속에서 치러진 예선에서 미치 에반스, 맥스 귄터, 세바스티앙 부에미 등 상위 6명이 슈퍼폴을 통해 최종 그리드를 확정 지었다. 재규어의 미치 에반스가 104.827초 랩타임으로 폴포지션.
 
산티아고의 도심 서킷(12.285km) 2그리드에서 출발한 귄터는 결승 한 때 4위까지 떨어졌지만, 최종 40랩째, 앞서 달리던 안토니오 펠릭스 다 코스트(DS 테치타) 추월에 성공하며 마침내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이번 산티아고 E-프리에서는 크고 작은 사고가 일어났다. 2라운드까지 챔피언십 선두를 지키던 알렉산더 심스가 결승 초반 앙드레 로테레르와 충돌한 뒤 리타이어했고, 1라운드 승자 샘 버드는 올리버 로랜드와의 접촉사고로 19위까지 떨어졌다가 최종 10위를 기록했다.
 
2019~2020 시리즈 3라운드를 마친 현재 38점을 획득한 스토펠 반도른(메르세데스-벤츠 EQ 포뮬러 E )이 득점 선두를 달리고 있다. 알렉산더 심스(BMW I 안드레티 모터스포트, 35)와 샘 버드(인비전 버진 레이싱, 28)2, 3. 3라운드 1위 맥스 귄터는 루카스 디 그라시(아우디 스포트 압트 쉐플러, 24)1점 앞선 4위에 랭크되었다.
 
팀 챔피언십 부문에서는 BMW I 안드레티 모터스포트(60)1위로 도약했고, 메르세데스-벤츠와 인버전 버진 레이싱이 각각 56, 38점으로 2, 3위 자리를 차지하고 있다.
 
이번 3라운드 하이라이트 영상은 28KBS 1TV 스포츠 중계석을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2019/2020 포뮬러 E-프리 4라운드는 215일 멕시코 수도 멕시코시티에서 개최된다. 모로코 마라케시, 중국 산야, 이탈리아 로마, 프랑스 파리 대회에 이어 52~3일에는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일대에서 포뮬러 E 챔피언십 서울 E-프리가 열린다.
 
박기현 기자(allen@trackside.co.kr), 사진/Formula E-Prix
이전글 엑스타 레이싱 2020 SR 슈퍼6000 라인업 발표
다음글 한국타이어 & 레알 마드리드 파트너십 연장 계약
 
목록
 슈퍼레이스 슈퍼6000 휴식 끝내고…
 오일나우, 차 유지비 관리 업데…
 종합 스피드 축제 전남GT 이번 주…
 루이스 해밀턴 익스트림 E 팀 ‘X…
 올 뉴 지프 글래디에이터 소셜 …
 e슈퍼레이스 정규 리거 30명 선발…
 루이스 해밀턴 F1 통산 90승 달성
 불스원, 차 방향제 폴라프레쉬 …
 정통 아메리칸 픽업트럭 2021 리…
 2020 전남GT 9월 19~20일 KIC에서 개…

e슈퍼레이…

인제스피디…

팀106 류시…

인제스피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