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ITY NEWS >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2라운드 일정 변경
입력 2021-05-24 18:33:30 l 최종 수정 2021-05-24 20:20:25



2021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프로모터 ()슈퍼레이스가 2라운드 일정을 바꾸고 안전을 위한 정비의 시간을 갖는다고 발표했다. 코로나-19가 여전히 출전 팀과 관계자들을 압박하고 있는 가운데 이에 따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방침이다.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조직위원회가 발표한 2라운드 캘린더는 710일 인제 스피디움 나이트 레이스. 당초 613일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KIC)에서의 2라운드 일정이 늦춰지고, 최종전 캘린더도 변경되었다.

 

3~7라운드는 KIC, 인제 스피디움, KIC,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개최된다. 116~7, 에버랜드 스피드웨이 더블 라운드는 그대로 그래도 진행되며, 1121KIC에서 2021 시리즈 8라운드를 치를 예정이다.


일부 일정에 변화가 생겼지만, 슈퍼레이스 슈퍼6000 오피셜 테스트는 그대로 운영된다. 2차 오피셜 테스트는 622일 인제 스피디움, 3차 오피셜 테스트는 83KIC로 계획되어 있다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조직위원장인 김동빈 ()슈퍼레이스 대표는 모든 구성원들과 무관중 경기의 아쉬움을 참아내 주신 팬 여러분들 모두의 노력이 모여 지금까지 안전하게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을 치를 수 있었다. 힘겨운 상황임에도 협력해주신 것에 대해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김대표는 하지만 여러 노력에도 확진자 발생 위험은 그대로다. 조금 더 안전을 확보할 수 있는 방안이 있다면 대회 일정을 미루더라도 최선을 다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각 팀의 협조에 감사드리고, 팬 여러분들께는 이해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service@trackside.co.kr l 사진 슈퍼레이스

이전글 아우디 ‘온라인 차량 예약 서비스’ 출시
다음글 모나코 1위 페르스타펜 챔피언십 선두 도약
 
목록
 ‘쉐비 다이내믹 익스피리언스…
 더 뉴 아우디 RS Q8 국내 출시
 현대차그룹 수소연료전지 발전 …
 쉐보레 ‘안전속도 5030’ 교통안…
 불스원 ‘불스원데이’ 프로모…
 콘티넨탈 익스트림 E 시리즈 프…
 포르쉐코리아 ‘박스터 25주년 …
 신형 에스컬레이드 국내 상륙
 AMX e스포츠 2라운드에 인플루언…
 현대자동차그룹 정의선 회장 <오…

캐스트로네…

토요타 엘…

다니 소르…

M-스포트 포…